호모 파베르(Homo Faber) 전시회

베니스, 2022년 4월 10일 ~ 5월 1일

바쉐론 콘스탄틴이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는 장인을 기념하며 마법 같은 장인 기술을 기리는 국제 전시회, 2022 호모 파베르에 함께합니다.


"호모 파베르는 르네상스 시대에 처음으로 등장한 표현으로, 인류의 무한한 독창성에 찬사를 보내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뛰어난 장인 정신을 폭넓게 살펴볼 수 있는 이번 전시회에서는 인간이 기계보다 더 뛰어나다는 단 하나의 명확한 정신을 담고 있습니다. "

미켈란젤로 재단(Michelangelo Foundation).

이번 전시회에서는 예술 공예 기법을 보존하며 다음 세대에 계승하고자 헌신하는 바쉐론 콘스탄틴과 함께 일본이 주빈국으로 함께합니다. 메종은 럭셔리 세계를 위한 전용 전시관에서 조향사, 워치메이커, 주얼러, 기모노 장인, 구두 제작 장인과 함께 "디테일: 장식의 계보(Details: Genealogies of Ornament)" 전시를 진행합니다.

오랜 역사를 지닌 일본 전통

바쉐론 콘스탄틴과 일본의 관계가 시작된 시점은 19세기까지 거슬러 올라갑니다. 바쉐론 콘스탄틴의 프라이빗 컬렉션에 속하는 몇몇 타임피스에서는 일본에서 영감을 받은 장식을 엿볼 수 있으며, 그중 일부는 호모 파베르의 바쉐론 콘스탄틴 전시관에서 직접 감상할 수 있습니다.

캐비노티에 미닛 리피터 울트라-씬 썬더 갓과 윈드 갓

바쉐론 콘스탄틴은 일본을 향한 환영의 메시지, 그리고 메종과 일본의 긴밀한 유대 관계를 연상시키는 요소를 담아 호모 파베르 전시회에서 일본 신화에서 영감을 받은 캐비노티에 썬더 갓과 윈드 갓의 두 가지 타임피스를 선보입니다.

다이얼은 16세기의 유명한 일본 아티스트이자 국보로 칭송받았던 소타쓰(Sōtatsu)의 회화 작품을 담고 있습니다. 가느다란 음각 라인 인그레이빙을 더한 베젤, 중앙 부분, 러그가 돋보이는 화이트 골드 케이스에는 진귀한 스톤이 세팅된 미닛 리피터 슬라이드 부품이 탑재되어 있습니다. 타임피스를 구동하는 자체 제작 칼리버 1731은 두께가 단 3.90mm에 불과한 울트라-씬 미닛 리피터 무브먼트입니다.

가장 먼저 18K 옐로우 골드 다이얼에 음각 방식으로 가느다란 라인 인그레이빙을 장식하여 표면에 매트한 질감과 반짝이는 텍스처가 돋보이는 불규칙한 체크 패턴을 완성하여 골드 리프를 장식한 듯한 이미지를 완성합니다. 이후 가마에서 소성 과정을 거쳐 투명한 마감재로 베이스를 보호한 다음 미니어처 에나멜 페인팅 단계로 돌입합니다. 구름 위에 올라 있는 푸진과 라이진의 컬러를 안정적으로 표현하기 위해서는 6~7회의 소성 과정을 거쳐야 합니다. 약 100시간에 걸쳐 정교한 장인 기술을 필요로 하는 제작 공정은 래핑 기법으로 폴리싱 처리하여 마감재를 오버글레이징한 층을 형성하는 작업을 거쳐 마무리되며, 마침내 두께가 3.90mm에 불과한 타임피스가 탄생합니다.

음향 효과가 돋보이는 두 가지 미닛 리피터 타임피스는 장-마크 바쉐론이 태어난 해를 기념하는 자체 제작 칼리버 1731로 구동됩니다. 극도로 얇은 미닛 리피터 무브먼트로 손꼽히는 이 칼리버의 두께는 단 3.90mm에 불과하지만 65시간의 놀라운 파워 리저브를 선사하는 배럴이 탑재되어 있습니다. 슬림한 디자인, 순수한 사운드, 아름다운 품격, 신뢰성, 견고함을 두루 갖춘 미닛 리피터 무브먼트라는 수수께끼를 풀어내기까지는 4년의 시간이 소요되었습니다. 그러나 탁월한 기술력은 단지 울트라-씬 디자인에만 국한되지 않습니다. 칼리버 1731는 기존의 팰릿 레버 타입 가버너가 아닌 완벽한 무음 플라잉 스트라이크 가버너가 탑재되어 해머가 공을 타격하는 속도를 조정합니다.

바쉐론 콘스탄틴과 함께하는 루브르 박물관

루브르 박물관의 프레임 및 도금 공방에서는 일본 신화의 여러 장면에서 영감을 받은 네 폭의 제단화를 선보이며, 이는 바쉐론 콘스탄틴이 선보이는 두 가지 싱글 피스 에디션 타임피스에서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이번 전시회를 위해 몰딩 처리한 고급스러운 오크 우드 패널 4개를 키 조인트로 연결한 작품은 진정한 마스터피스로서 그 위용을 드러냅니다.


바쉐론 콘스탄틴과 루브르 박물관

인류 유산의 다양한 측면을 보존하기 위해

손을 잡은 바쉐론 콘스탄틴과 루브르 박물관이 그들의 소명을 강력하게 표현하는 공예 기법을 향해 첫 번째 여정을 떠납니다.

파트너십 자세히 보기

특별한 노하우

바쉐론 콘스탄틴의 장인 기술 자세히 보기

장인정신

바쉐론 콘스탄틴 시계직접 경험하기

전 세계 바쉐론 콘스탄틴 부틱에서

진정한 워치메이킹이 선보이는 장인 정신을

만나보세요.

부틱 탐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