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내용으로 이동

Traditionnelle 트윈 비트 퍼페추얼 캘린더

가슴속 떨림으로 부터 전해지는 이야기. 힘차게 요동치던 심장 박동이 서서히 잦아들다가 어느 순간 멈추기도 합니다. 그 순간을 파인워치메이킹에서 선보입니다. 귀 기울여보세요. 뜨거운 두근거림을 당신의 손목에서 느껴보세요. 바쉐론 콘스탄틴이 2019 SIHH에서 그 두근거림을 선사합니다. #VCSIHH

착용자가 진동수를 조정할 수 있는 기능을 가진 이중 진동수 시계.

Traditionnelle 트윈 비트 퍼페추얼 캘린더를 착용하면  시간, 분, 일, 월, 윤년 및 파워 리저브를 사파이어 크리스탈 다이얼을 통해 읽을 수 있으며, 현대인의 활동적인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높은 진동수로 진동합니다.

 

미착용 상태일 경우, 최소 65일로 연장된 파워 리저브로 타임키핑 기능을 유지하기 위해 자체 개발된 칼리버 3610 QP의 진동수가 줄어듭니다.

높은 진동수의 액티브 모드(5Hz)와 낮은 진동수의 스탠바이 모드(1.2Hz) 사이 전환 시 시간 손실이 없는 타임키핑 시스템이 적용되었으며, 이 기능은 특허 출원 중에 있습니다. 스탠바이 모드에서는 파워 리저브가 최대 65일로 연장됩니다.

긴 파워리저브 기능을 가진 하이 컴플리케이션임에도 불구하고 직경 42mm, 두께 12.3mm의 컴팩트한 디자인을 자랑합니다.

거의 영구히 작동하는 퍼페추얼 캘린더

Traditionnelle 트윈 비트 퍼페추얼 캘린더 모델은 특허 출원 중인 트윈 비트 시스템을 통해 4일간의 파워 리저브를 제공하는 액티브 모드(5Hz, 36,000vph)에서 스탠바이 모드(1.2Hz, 8,640vph)로, 또는 그 반대로 자유롭게 전환할 수 있습니다. 또한 스탠바이 모드에서는 최대 65일로 연장된 파워 리저브로 타임키핑 기능이 유지됩니다.

 

액티브 모드와 스탠바이 모드 모두 동일한 메인스프링 배럴로 구동되어 가장 효율적인 방식으로 에너지를 배분하며, 한 개의 인디케이터로 파워 리저브를 표시합니다.

클래식, 그리고 모던한 스타일이 조화를 이루는 디자인

무브먼트 플레이트와 브릿지는 꼬뜨 드 제네브Côtes de Genève로 장식된 후 다크 톤의 NAC 코팅 처리되어 탁월한 저항성과 내구성을 자랑합니다.

다이얼은 18세기의 로제트 무늬 기술과 반투명 마감을 사용하여 기요셰 장식과 샌드 블라스트 방식으로 마감하였습니다.

클래식하면서도 모던한 스타일을 완성하기 위해, 다이얼은 여러 단계를 거쳐 두 가지 부분으로 제작되었습니다.

골드 다이얼은 수공 기요셰 장식으로 처리하여 사파이어 글래스 안에 장착하였으며, 골드 아워 인덱스는 레이저 인그레이빙 처리 후 잉크를 입혀 세련되고 완벽한 모습으로 완성된 골드 다이얼 위에 세팅하였습니다.